클라우드 컴퓨팅이란?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간단하고 쉽게 정의한다면 “IT 자원을 서비스로 제공하는 방법” 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IT 자원을 서비스한다는 것은 CPU, RAM, 네트워크, 스토리지 등을 고객에게 임대해주고 고객이 사용한 만큼 돈을 받는 서비스를 말합니다. IT가 제공하는 가치와 비용 구조에 대한 변혁에 따라 많은 기업들이 클라우드 서비스에 집중되고 있는 것이 현재의 상황입니다.

그럼 왜 기업들은 클라우드에 관심을 보일까요?

그 것은 클라우드 컴퓨팅이 갖는 몇가지 특성들 때문입니다.

  • 서비스 기반
  • 확장성과 탄력성
  • 공유
  • 사용한 만큼만 지불하는 과금 시스템
  • 인터넷 기반 기술

 

서비스 기반

서비스 형태로 고객에게 제공함을 의미합니다.  Infra as a Service(IaaS), Platform as a Service(PaaS), Software as a Service(SaaS) 등을 웹 서비스로 제공하는 것을 말합니다. 클라우드 벤더사는 웹 포털을 제공하며, 고객은 웹 포털을 통해 필요한 서비스를 직접 신청하면 필요한 자원과 서비스가 자동적으로 생성되어 제공됩니다. 제공업체는 서비스수준협약(SLA)을 공개하고 제공할 의무가 있습니다.

확장성과 탄력성

비지니스가 잘 되서 트래픽이 늘고 유저가 늘어 인프라 확장을 해야할 때 쉽고 빠르게 확장할 수 있습니다. 또 반대로 비지니스가 축소되거나 인프라 자원이 덜 필요하게 되었을 경우 탄력적으로 축소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기존의 온프레미스 환경에서는 서버와 네트워크 장비를 반드시 구입을 해야 했기 때문에 발주부터 설치까지 오랜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하지만 클라우드 환경에서는 자원을 늘리는 스케일 업, 스케일 아웃 등의 작업이 클릭 몇번으로 쉽고 빠르게 가능해 졌습니다.

공유

공유된 컴퓨팅 자원의 풀을 의미합니다. 자원을 공유하여 낭비 없이 구성하여 전력량과 운영 서비스를 최적화 하는것을 말합니다. 자원 공유시 각 비지니스 도메인의 서비스들이 상호간섭 하지 않고, 충돌이 없어야 합니다. (Multi-tenant)

사용한 만큼만 지불하는 과금 시스템

사용한 만큼만 비용을 지불합니다. 비지니스 초기에 많은 유저와 트래픽이 없는 시점에 비싸게 서버와 네트워크, 스토리지 등의 장비를 구매할 필요가 없고, 밴더사에서 제공하는 요금 정책에 따라 사용한 만큼만 지불하면 되기 때문에 비용절감의 효과가 있습니다.

인터넷 기반 기술

클라우드와 클라우드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들은 보통 웹 서비스 형태와 표준 프로토콜 기반의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SaaS의 가장 대표적인 Office365 같은 서비스가 있는데, 이와 같이 많은 서비스들이 웹 또는 어플리케이션을 통한 온라인으로 전환되고 있습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종류

클라우드 구축에 있어서는 크게 두 가지 방식으로 나눌수 있습니다.

  • 배치모델
  • 서비스 모델

 

배치모델에 따른 분류

배치모델은 클라우드 인프라의 위치와 운영 기준에 따른 분류입니다.

  • 직접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해서 서비스하는 프라이빗 클라우드.
  • 다른 업체가 제공하는 클라우드를 사용하는 퍼블릭 클라우드.
  • 여러가지 클라우드가 조합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 공통으로 사용해야 하는 기능이나 목적을 위해 만들어진 커뮤니티 클라우드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장 대표적인 업체로는 아마존의 AWS, 마이크로소프트의 Azure, 구글의 GCP, 오라클의 OCI 등 다양한 글로벌 밴더사 들이 있고, 국내에는 네이버에서 제공하는 네이버 클라우드가 대표적입니다.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직접 오픈소스나 밴더사가 제공하는 툴을 이용해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하는 것입니다. 오픈스택 같은 오픈소스를 이용하는 방법도 있고, VMware나 뉴타닉스 같은 가상화를 이용하는 방식도 있습니다.

비지니스 구축 단계에서 퍼블릭 클라우드를 선택하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 글로벌한 데이터 센터를 구축하거나 대규모의 데이터 센터로 확장해야하는 경우
  • 대규모의 차세대 시스템 구축
  • 성공 여부를 알 수 없는 신규 서비스 런칭
  • IT 인프라의 지속적인 추가와 확장, 스토리지 및 백업 등 기본적인 인프라에 대한 대규모 투자

또 업무적으로 기존의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이전하는데는 다음과 같은 이유가 많이 적용됩니다.

  • 사이트의 잦은 트래픽 폭주가 발생하는 경우
  • 유저 및 트래픽이 빠르게 증가하는 경우
  • 사용과 미사용을 반복하는 시스템의 경우

그럼 반대로 프라이빗 클라우드는 어떤 경우에 구축을 할까요?

일반적으로 기존 인프라를 가상화 환경으로 통합하여 최적화하려 할 때 많이 선택합니다. 또, 다양한 이기종 인프라 환경을 표준 멀티 오픈 플랫폰으로 개선하려고 할 때, 데이터 센터 자원의 효율화를 하기 위해서도 선택을 합니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퍼블릭 수준의 규모로 구축하는 것은 비용과 인력이 매우 많이 필요하고,  증설과 최신 인프라 교체에 대한 문제도 가지고 있습니다. 때문에 ROI/TCO 분석이 필수입니다.

 

서비스 모델에 따른 분류

IaaS, PaaS, SaaS 세가지 종류의 서비스 형태가 가장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IaaS (Infrastructure-as-a-Service)

가장 간단하고 쉽게 생각하면 IaaS는 Infra를 서비스 하는 것입니다. 대부분의 업체에서 IaaS는 비슷한 개념으로 사용됩니다. 기업이 데이터센터를 구축하지 않고, 데이터센터에 들어가는 모든것을 서드파티 업체에게 제공 받는것입니다. 이 인프라에는 스토리지, 호스팅, 컴퓨팅, 네트워킹 등이 포함됩니다. 즉 아주 기본적인 IT 인프라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IaaS라고 하는 겁니다. 기존 서버 호스팅보다 H/W 확장성이 좋고 탄력적이며 빠른 제공을 할 수 있는 가상화 기술을 이용합니다. IaaS는 PaaS, SaaS의 기반이 되는 기술입니다. 기업은 IaaS를 통해 소프트웨어 라이선스와 서버 등 IT 자산을 직접 소유하는 대신 필요에 따라 이들 리소스를 필요한 만큼 유연하게 대여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사용한 만큼의 비용을 지불합니다. AWS, GCP, Azure 등 클라우드 서비스를 하는 업체는 기존의 IaaS를 바탕으로 PaaS, SaaS로 확장되었습니다.

PaaS (Platform as a Service)

PaaS는 가장 정의하기 까다로운 클라우드 모델입니다. 개발과 배포에 있어 인프라스트럭처의 프로비저닝을 할 필요가 없고, 서비스를 개발 할 수있는 안정적인 환경과 그 환경을 이용하는 응용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API 제공하는 것입니다. PaaS에는 IaaS를 포함, 미들웨어와 데이터베이스 관리, 애널리틱스, 운영체제 등이 포함됩니다. PaaS에는 Java, PHP, Ruby, 등의 프로그래밍 언어를 지원하는 애플리케이션 실행 환경이나 데이터베이스 등이 미리 마련되어 있어 단기간에 응용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또한, 애널리틱스 및 비지니스 인텔리전스를 위한 도구를 제공하고, 기업은 데이터를 분석하고 마이닝하여 정보와 패턴을 찾고 결과를 예측하여 비지니스 의사 결정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SaaS (Software as a Service)

Cloud환경에서 동작하는 응용프로그램을 서비스 형태로 제공하는 것을 Saas라고 합니다. SaaS는 머신 혹은 서버를 기준으로 소프트웨어 라이선스를 구매해 직접 설치해 사용하던 기존 구매 방식과 차별화됩니다. 소프트웨어의 업데이트 작업을 클라우드 사업자가 알아서 해주며, 사용자는 웹을 통해 접속해 로그인하기만 하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혹은 시트(seat)를 기준으로 구독 방식으로 과금되는 것이 보통입니다. 가장 쉽게 생각할 수 있는것은 오피스를 웹기반으로 변환한 MS의 오피스 365를 떠올릴수 있습니다. 하나의 서비스를 여러 기업에서 공유하는 것을 전제한 멀티 테넌트 방식의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On-Premiss

데이터센터를 직접 구축하고, 랙에 서버를 넣고, 네트워크를 직접 구성하는 방식을 말합니다. 클라우드 도입 전 데이터 센터 혹은 전산망을 구축하던 방식을 On-Premiss라고 부릅니다. 예전에는 레가시 환경이라고 부르기도 했습니다.  그냥 예전처럼 서버 및 네트워크, 스토리지 등의 장비를 활용하고 구축하는 방식을 부르는 명칭입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장점

다음은 클라우드 컴퓨팅 시스템에서 제공해야하는 5개의 본질적인 기능을 설명합니다.

  • 주문형 셀프서비스
  • 광대역 네트워크 접근
  • 자원 풀링
  • 민천첩한 탄력성
  • 종량제 서비스

이런 5가지 핵심 기능 때문에 발생하는 장점들이 있습니다.

  1.  비용 절감: 클라우드 네트워크는 고효율로 운영되기 때문에 높은 활용성과 많은 비용을 줄일수 있습니다.
  2. 쉬운 사용성: 제공되는 서비스 형태에 따라 사용자는 자신의 서비스를 구현하기 위한 하드웨어 또는 소프트웨어 라이센스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3. QoS(Quality of Servie): 밴더와 계약한 만큼 사용할 수 있습니다.
  4. 신뢰성: 공급자는 신뢰성 있는 클라우드 네트워크 규모, 로드밸런싱, 페일오버등을 제공합니다.
  5. 외주운영: 컴퓨팅 인프라를 공급자가 관리 해주기 때문에 인력 비용에 대한 절감이 발생합니다.
  6. 낮은 진입 장벽: 공급자의 시스템을 이용하는 것이기 때문에 초기에 장비 구입의 필요성이 사라지며 따라서 초기 자본 지출이 줄어듭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의 단점

일반적으로 클라우드 컴퓨팅의 장점은 큰 조직보다는 작은 조직에서 더 유용합니다. 큰 조직은 내부적으로 필요한 요구사항을 만족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에서 많은 인력과 비용을 투자 할 수 있는데, 반면 작은 조직은 클라우드 공급자가 제공하는 소프트웨어를 그대로 사용하는 것이기 때문에 사용자화가 되지 않은 소프트웨어를 사용해야한다는 점이 있습니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인터넷처럼 국적이 없는 시스템이기 때문에 보안에 있어서 많은 신경을 기울여야 합니다. 특히 한국은 개인정보 보호법에 의해 외국에 기반을 둔 클라우드에 개인정보를 담기 어렵고, 클라우드 컴퓨팅 안에서 보안에 대한 것들을 스스로 관리해야 합니다. 또 글로벌 서비스를 해야한다면 서비스되는 나라들의 모든 규제 사항을 지켜야하기 때문에 신경써야 하는 부분이 많습니다.

장점과 단점은 좀 더 여러가지가 있지만 클라우드 공급자 들은 지속적으로 단점을 보완 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많은 기술들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무조건 클라우드가 좋다 이런건 아닙니다. 기존의 방식으로 인프라를 설계하는 것이 필요할 때도 있습니다. 하지만 클라우드 컴퓨팅의 발전 가능성이 무궁무진하고 많은 분야에서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